성명학

수리이론

자원오행

발음오행

삼원오행

불용문자

분파와충돌

한글이름

 


성명학
 

성명학은 사주(四柱:生年月日時)에 근본을 두는 것으로, 동양사상의 근원인 음양오행(陰陽五行)의 법칙과, 음운(音韻), 자의(字意), 수리(數理) 등을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말하자면, 이름이 개인의 운명에 미칠 수 있는 영향력에 대하여 밝혀 보려는 학문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이름은 평생 자신을 대표할 뿐만 아니라 자손만대에까지 영원히 불려지므로 제 2의 생명이라고도 합니다. 이름은 그 사람이 평생 입고 다니는 의복에 해당하는 것으로, 성명학은 비록 선천운이 나쁘더라도 좋은 이름으로 후천운을 북돋우고, 자기의 갈 길을 보다 잘 갈 수 있도록 보완해 주고 뒷받침 해주는 학문입니다.

성명학의 가치와 의미


사람은 천운(天運)을 갖고 태어납니다. 그러나 성명이 개인의 운명을 근본적으로 바꾸어 주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후천운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성명학은 사주(四柱)의 약점을 보완한다는 시각이 우선되어야 합니다. 즉 타고난 운명과 성명과의 부합(符合)을 고려해서 지어야 하는데, 음양(陰陽)과 오행(五行)이 조화를 이루고, 용신(用神)으로 부족된 것과 과한 것을 잘 조절하면 한층 돋보이는 삶이 보장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자기에게 맞는 좋은 이름으로 평생 가야할 길을 찾는다면, 더 쉽고 크게 자기성취를 하여 성공의 지름길로 접어들게 됩니다. 비록 선천운이 좋지 못하더라도, 좋은 이름은 이를 보완해 주며 호전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여기에 성명의 가치와 의미가 있는 것입니다.

성명의 영동(靈動)작용
 

작명된 이름에는 음양오행, 숫자, 이름의 뜻이 내포되어 있는데, 이러한 것들은 우주만물을 생성하는 기본 조건입니다. 우주의 모든 현상은 숫자, 음양, 오행으로 조성되며 영동력으로서 모든 사물이 구분되고 고유한 성격을 가지게 되는 것입니다. 이름을 단지 사람들이 약속한 글자의 표기로만 생각한다면 그것은 잘못된 생각입니다. 이름은 자신의 인격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으며 자신의 운명까지도 바꿔 놓을 수 있는 것이며, 자신이 죽어서도 후손에게까지 영원히 알려질 수 있는 유일한 것이 이름인 것입니다.

성명의 변화(變化)작용


간혹 이름을 바꿔서 일약 부자가 되는 예도 있으니 이는 본인 사주의 선천운(先天運)에 타고난 재물운이 있으나 이름에서의 성명 유도력이 막혀 있다가, 개명을 함으로서 막힌 재물운을 제거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이름을 지을 때는 본인 사주의 선천운에 맞는 범위 내에서 정성을 다하여 좋은 이름을 선명(選名)해야 합니다. 그런데 예를 들어 대통령, 그룹회장, 유명인 등의 이름과 똑같이 작명한다고 해서 그 사람들처럼 되는 것은 아닙니다. 타고난 생년월일시와 부합이 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만일 선천운이 약한데 유도력(誘導力)을 사용하면 도리어 억압당하여 감당을 못하게 되는 경우가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생년월일시와의 조화
 

생년월일시를 사주팔자(四柱八字)라고 합니다. 년주(年柱), 월주(月柱), 일주(日柱), 시주(時柱)의 네 기둥이 사주(四柱)이며, 각 기둥이 두 글자씩 모두 8자(八字)가 됩니다.
이름을 지으려면 생년월일시의 네 기둥을 잘 분석하고, 오행의 성질에 의해 결정되는 주인의 기질에도 잘 맞추어야 합니다. 또한 기질의 강(强), 약(弱), 왕(旺), 쇠(衰)한 정도를 살펴 이름으로 기(氣)를 북돋우거나 누그러 뜨려야 하는데, 이것이 보기(補氣)와 설기(洩氣)의 원리입니다. 이름은 생년월일시와 조화를 이룰 때 큰 힘을 발휘하게 되는 것입니다.

 

  • 이름을 지을 때에는 음양오행 사상에 따릅니다.
  • 성명 글자의 획수가 모두 음이거나 모두 양이 되지 않도록 합니다.
  • 수리의 흉격(凶格)을 피하고, 이름의 뜻(字意)과 음운(音韻)이 길(吉)해야 합니다.
  • 타고난 기운(氣運) 즉 사주(四柱)를 보강하거나 개선함이 근본입니다.
  • 즉 성명 글자의 오행은 사주를 보강하는 자원오행을 위주로 합니다.

단, 위의 기준과는 별도로 이름을 지을 때 기본적으로 다음의 내용들을 유의합니다.

 

발음

  • 부르기 좋아야 합니다.
  • 듣기 좋아야 합니다.
  • 자연스러워야 합니다.
  • 품위가 있어야 합니다.
  • 참신해야 합니다.
  • 세련미가 있어야 합니다.
  • 생기를 돋우어줄 수 있어야 합니다.
  • 누구나 한 번 들으면 기억하기 쉬워야 합니다.
  • 놀림을 당할 수 있는 것은 피합니다.
  • 독특한 개성을 나타낼 수 있는 것이면 좋습니다.
     

글자

  • 대법원이 정한 인명용 한자가 아닌 것은 피합니다.
  • 획수가 너무 많거나 복잡한 것은 피합니다.
  • 모양이 이상한 것은 피합니다.
  • 비슷한 글자가 많아서 잘못 읽기 쉬운 것은 피합니다.


  • 깊은 정성과 소망이 나타나면 좋습니다.
  • 밝고 희망찬 이미지를 담고 있으면 좋습니다.
  • 현대적인 감각을 느낄 수 있으면 좋습니다.
  • 담긴 의미가 친근감을 주면 좋습니다.
  • 부드러운 느낌을 주면 좋습니다.
  • 이상하거나 불길한 느낌 또는 천한 느낌을 주면 좋지 않습니다.
  • 너무 귀엽고 앙증맞으면 어른이 되어서는 부르기가 곤란합니다.

이름은 한 생명체가 후천운을 잘 열어갈 수 있도록 기원하는 마음에서 이름 짓는 사람의 지극정성을 담아 그 뜻을 함축해낸 마음의 꽃입니다. 따라서 작명이란 한 생명체에게 새로운 ‘기(氣)’를 부여하는 것이고, 아울러 작명인의 모든 인격을 투입하여 한 생명체가 멋진 꽃을 피울 수 있도록 하는 작업입니다.

오랜 전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고객의 깊은 사랑을 받아 온 아이이름작명원은 "한 사람만을 위한 맞춤이름"을 지어드리기 위해 정성을 다합니다.

  • 글자(문자)와 음양은 한글 이름이든 한문 이름이든 글자의 획수로 판단하는데 짝수이면 음이고 홀수이면 양입니다. 이름학에서는 성씨를 포함하여 이름자가 모두 음이거나 모두 양이면 일단 음양의 조화를 이루지 못하였으므로 아름답지 못한 이름이라고 판단합니다. 참고로 2자 성 즉 두 글자 성씨는 두 글자가 하나의 성씨를 이룬 것이므로 두 글자의 획수를 합친 것을 그 성씨의 획수로 합니다.

    음양의 조화와 관련하여, 사주의 여덟 글자가 모두 양(陽)이면 이름 획수를 모두 음(陰)으로 하고, 반대로 사주의 여덟 글자가 모두 음이면 이름 획수를 모두 양으로 하는 것도 무방합니다.

양(陽)의 성질


양은 홀수로서 동적이며 강하고 적극적입니다. 남성적 역할을 하며 외향적입니다. 성명이 모두 양으로만 되면 용기있고 추진력, 박력이 있으나 너무 지나치어 독선적, 이기적으로 되기 쉽습니다.

음(陰)의 성질
 

음은 짝수로서 정적이며 연약하고 소극적입니다. 여성적 역할을 하며 내향적입니다. 성명이 모두 음으로만 되면 소극적이고 우유부단하여 사회에서 적극적인 인생을 살기가 어려워 고독한 운명이 되기 쉽습니다.

음양의 배열


성명에서의 음양은 그 글자의 한자 획수를 가지고 따집니다. 획수가 짝수인 경우는 음(陰)의 성질, 획수가 홀수인 경우는 양(陽)의 성질을 가지게 됩니다. 이름 획수를 기준으로 좋은 음양배열과 나쁜 음양배열을 구분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좋은 음양 배열(吉)

나쁜 음양 배열(凶)

陽 陽 陰

○ ○ ●

陽 陽 陽

○ ○ ○

陽 陰 陰

○ ● ●

陰 陰 陰

● ● ●

陰 陰 陽

● ● ○

단, 사주가 "음"의 기운이 강하면
"양양양"을, 사주가 "양"기운이 강하면
"음음음"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좋은 음양 배열(吉)

나쁜 음양 배열(凶)

陽 陽 陰

○ ○ ●

陽 陽 陽

○ ○ ○

陽 陰 陰

○ ● ●

陰 陰 陰

● ● ●

陰 陰 陽

● ● ○

단, 사주가 "음"의 기운이 강하면
"양양양"을, 사주가 "양"기운이 강하면
"음음음"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陽 陰 陽

○ ● ○

陰 陽 陽

● ○ ○

陰 陽 陰

○ ● ○

 

 

성명학

수리이론

자원오행

발음오행

삼원오행

불용문자

분파와충돌

한글이름